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NH농협 김해시지부, 소상공인 돕기 2000만 원 기탁

NH농협 김해시지부(지부장 박삼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김해시에 성금(성품) 2000만 원을 기탁했다. 

NH농협은 김해시 금고로 지정된 주거래 은행으로 지역사회 소상공인 지원과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 물품 나눔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박삼재 지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특히 지역경제의 주역인 소상공인이 되살아나 코로나19 종식과 함께 빠른 지역 경제 회복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을 후원해주신 NH농협 김해시지부에 감사드리며 도와주신 분의 소중한 뜻이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성심껏 전달해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진우 기자  ljw@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