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 강구안 도시계획도로 확장 개통상습 정체구간 해소 전망

통영시 중앙동 일원의 상습 정체구간이었던 강구안~천보빌딩 구간과 우리은행~舊SC제일은행 구간 도시계획도로가 확장 개통돼 병목현상으로 인한 상습 정체가 해소될 전망이다.

두 구간의 도시계획도로 개설을 위해 지난 2019년 상반기 도시 관리 계획을 당초 도로폭 10m에서 20m로 변경 결정했으며, 같은 해 하반기부터 편입토지·지장물에 대한 보상협의를 시작해 올해 초 보상을 완료했다.

공사를 착공해 아스콘 포장 등 차로부 공사를 완료하고 도로 이용객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도로를 우선 개통했으며, 잔여 부대공종을 마무리해 이달 말까지 최종 준공할 예정이다.

강구안~천보빌딩 구간 도시계획도로는 총사업비 73억여 원을 투입해 연장 45m, 폭 20m의 왕복 4차로 도로가 확장 개설됐으며, 우리은행~舊SC제일은행 구간 도시계획도로는 총사업비 100억여 원을 투입해 연장 75m, 폭 20m의 왕복 4차로 도로가 확장 개설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도시계획도로 확장 개설을 통해 중앙시장·동피랑 등 주요 관광지를 이용하는 시민·관광객들의 이용 편의가 크게 증대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확 뚫린 통영 교통을 위해 도시가로망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규 기자  lsg@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