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에서 한 달 살이’ 3차 참가자 선정최종 29팀 선정…한 달간 지리산 청정 함양서 힐링 여행 시작

함양군은 장기 체류 여행 프로젝트 ‘함양에서 한 달 살이’ 사업에 가족, 연인, 친구 등 최종 29팀을 선정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증가한 국내 관광수요 증가로 여느 때 보다 높은 관심 속에 선정된 참가자들은 내달 30일까지 3~30일가량 함양에 머물며 직접 기획한 개별 자유여행, 관광자원·문화예술 등을 체험하고 1일·2건 이상의 여행 사진을 개인 SNS에 게시해 함양의 관광지를 홍보하게 된다.

함양에서 한 달 살이 완료 후에는 숙박비(1일당 5만 원 이내)와 체험비(1인당 5~8만 원) 등을 지원받는다.

이번에 선정된 3차 참가자들은 가을 단풍이 절정을 이룬 지리산을 배경으로 자연과 액티비티 체험을 모두 즐길 수 있는 함양에서 도시에서의 스트레스와 코로나19로 인해 답답했던 마음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중단됐다 다시 재개된 3차 프로그램에 기대 이상으로 많은 참가자가 지원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경남 대표 관광지로써 함양이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즐겁게 여행 후 SNS 활용해 적극 홍보해 주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