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태광실업㈜, 창립 50주년 장학기금 10억 기탁김해시미래인재장학재단에 5년간 매년 2억씩 후원
태광실업은 올해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5년간 매년 2억 원씩 기탁할 예정이다.

김해시미래인재장학재단은 태광실업㈜에서 10억 원을 기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태광실업은 올해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5년간 매년 2억 원씩 기탁할 예정이다.

김해시에 본사를 둔 태광실업은 1971년 설립된 50년 역사의 신발 제조 전문 기업으로 지난 1990년대 해외 진출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했으며, 2000년대 이후 국내 질산 생산 1위 기업 휴켐스, 첨단 섬유 소재 기업 정산인터내셔널, 아파트 배관 전문 제조기업 정산애강 등 화학, 소재, 레져, IT 등 국내와 동남아를 중심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왔다.

또한 정산장학재단 운영, 김해시노인복지관 건립, 베트남 푸꾸옥 기술학교 건립 등 국내뿐 아니라 해외서도 꾸준히 사회 공헌활동을 하고 있는 태광실업은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아 대규모 기념식 대신 장학기금을 기탁하며 지역사회 귀감이 되고 있으며, 이에 현종원 재단 이사장은 감사의 마음을 보답하고자 감사패를 전달했다.

박주환 회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기 위해 미래의 주역인 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기금을 기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이 지금보다 더 나은 환경에서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사회 공헌활동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경영 환경에도 불구하고 거액의 장학기금을 선뜻 기탁해 줘 정말 감사하다”며 “이번 장학기금을 토대로 보다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장학지원체계를 구축해 지역 학생들이 힘든 상황을 이겨내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시와 재단이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진우 기자  ljw@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