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자원봉사협의회, 취약계층 밑반찬 나눔

함양군자원봉사협의회는 자원봉사협의회 소속 회원 20여 명이 참여해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밑반찬 제작·전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회원들은 일찍부터 나와 육개장, 겉절이, 콩비지, 김 등 4종류의 국과 밑반찬을 제작했으며, 이렇게 만들어진 밑반찬을 읍·면 자원봉사협의회를 통해 지역 내 독거노인, 취약계층 등 약 300세대에게 전달했다.

이상수 협의회장은 “바쁜 가운데 회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어려운 이웃을 위한 밑반찬을 제작할 수 있었다”면서 “어르신들이 회원들의 정성으로 만든 밑반찬을 먹고 건강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현장을 방문한 서춘수 군수는 “자원봉사협의회서 변함없는 봉사활동에 늘 감사하며, 여러분들의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나눔의 분위기가 널리 퍼지길 바란다”며 “행정에서도 늘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따뜻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함양군자원봉사협의회는 매년 ‘사랑의 밥차’라는 이름으로 취약계층을 위한 무료급식 나눔 활동을 추진해 왔으나 지난해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밥차를 운영하는 대신 밑반찬을 제작해 전달하고 있으며, 이 밖에도 사랑의 집 지어주기, 헌집 고치기, 가족 봉사단 활동을 비롯한 각종 자원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대표적인 봉사 단체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