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시 ‘올해 시민텃밭 우수관리자’ 시상10명 상패 수여…내년 희망 구역 우선 분양 인센티브 제공

진주시는 농업기술센터 회의실서 ‘올해 시민텃밭 우수관리자 시상식’을 개최했다.

농업기술센터 앞 유휴공간을 활용해 조성된 시민텃밭은 지난 4월 개장해 진주시민과 혁신도시 이전기관 임·직원 등 450여 세대에게 분양해 큰 호응을 얻으며 운영 중이다.

이번 시상은 6개월간 엄격한 심사를 거쳐 시민텃밭을 성실하게 관리한 10명을 선발·시상하는 것으로 우수관리자로 선정된 10명에게는 상패를 수여하고 내년 시민텃밭 분양 시 희망 구역 우선 분양 인센티브도 제공한다.

최우수상을 받은 우수관리자는 “시민텃밭이 1년 동안 우리 가정의 식탁을 책임졌다”며 “주말마다 가족들과 땀 흘리며 함께한 시민텃밭 활동이 생활의 활력소가 됐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텃밭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에게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며 “내년에는 도시농업관리사를 강사로 채용해 더욱 전문적인 텃밭활동이 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