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한국자산관리공사, 온누리상품권 500만 원 기탁도내 코로나 의료진 지원 요청

한국자산관리공사 경남지역본부(본부장 황성식)는 도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대응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을 지원하기 위해 온누리상품권 5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에 기탁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종길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한국자산관리공사 경남지역본부에서 온누리상품권을 기탁해 줘서 정말 감사하다”며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 있는 의료진들의 사기진작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탁해 준 상품권이니 도내 의료진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성원 부장은 “코로나19 대응에 노력해 주는 도내 의료진들을 위해 이번 온누리상품권을 경남 적십자사에 기탁하게 됐다”며 “의료진들의 사기진작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기탁한 온누리상품권은 경남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에 전달할 예정으로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는 도내 자가 격리자 비상식량 세트 지원, 재난 취약계층 위생물품(마스크·손 세정제) 지원·심리 상담, 한마음창원병원 긴급 구호품 지원, 공공시설 방역·소독활동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대응 활동을 하고 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