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창원시 ‘관광알리기홍보단’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전문가 초청…‘단계적 일상 회복 속 관광 홍보 역량강화’ 특강

창원시는 시민홀서 창원시 관광알리기홍보단을 대상으로 홍보 역량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허성무 창원시장, 조진희 관광알리기홍보단 회장을 비롯한 홍보단원 등이 참석했으며, 이번 워크숍은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 시행에 따른 관광 홍보 의지를 북돋고 홍보 역량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창원시 관광알리기홍보단은 시민이 직접 우리 동네 숨은 관광지를 발굴하고 홍보해 지역 관광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 2016년 10월 발족했으며, 지역 내 5개 구청에서 각각 구성돼 모두 172명이 활동하고 있다.

이날 참가자들은 레크레이션으로 화합을 다지는 한편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달라진 관광 패러다임에 대응하는 홍보 방법 등을 논의했으며, 특강 강사로는 한상덕 경상대 중어중문학과 교수를 초청해 ‘행복, 해석에 답 있다’라는 주제로 관광 홍보 역량강화를 위한 시간을 가졌다.

행사는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 두기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됐다.

허성무 시장은 “코로나19로 오랫동안 움츠렸던 일상이 단계적 일상 회복 시행으로 서서히 예전 모습을 되찾고 있지만 창원관광이 예전의 활력을 완전히 되찾는 데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며 “그때까지 관광알리기를 넘어 ‘관광 살리기’ 홍보단의 마음가짐으로 창원 관광의 매력을 널리 알려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우형 기자  pw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