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한국해운조합경남지부, 겨울이불 18채 나눔

한국해운조합 경남지부(지부장 손영수)는 30일 한파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을 위해 겨울 이불 18채(180만원 상당)를 거제시 남부면사무소에 기탁했다.

한국해운조합 경남지부는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 속에 경기침체와 매출급락 등 대내외적으로 많은 어려이 있는 가운데도,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하는 마음으로 사랑의 나눔 전달에 동참했다고 전했다.

함께 참석해주신 김종대 한국해운조합 부회장(매물도해운 대표이사)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자원봉사 및 나눔 문화가 위축되고 있다는 소식에 안타까운 심정으로 물품을 마련했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지역사회에 온기를 불어넣고 나눔 문화가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물품은 지역 내 독거노인 18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차정명 남부면장은 “추운 겨울의 시작과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힘들어하는 시기에 따뜻한 기부는 어려움에 처한 어르신들에게 큰 격려가 될 것이며 전달해 잘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이상규 기자  lsg@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