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NH농협 김해시지부, 소상공인 돕기 쌀 2700만 원 기탁

NH농협 김해시지부는 17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김해시에 쌀 1000포대(2700만 원 상당)을 전달했다. 

이날 기탁식은 김해 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우리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은 지역에서 소비토록 해 쌀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민에게 도움을 줌은 물론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들어하는 소상공인을 위해서 마련됐다. 

기탁된 쌀은 대한적십자사와 김해시소상공인연합회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소상공인에게 배부될 예정이다.

NH농협 김해시지부에서는 지난해 10월에도 소상공인을 위한 2000만 원 상당의 성금과 성품을 기탁한 바가 있다.

박삼재 농협지부장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날을 맞이해 소상공인과 농민의 근심을 조금이라마 덜어 드리기 위해 쌀을 지원하게 됐다면서 어려운 분들이 따뜻하고 훈훈한 설날을 보내는데 작은 정성이지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매년 꾸준히 어려운 이웃을 위해 후원해주신 NH농협 김해시지부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힘들어하는 분들을 위해 지속적인 애정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