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남하면 양곡마을 출신 이국성 대표, 라면 50박스 기부

거창군 남하면(면장 임양희)은 양곡마을 출신 이국성(협화비료원예정보사 대표)은 2022년 임인년 설명절을 맞아 남하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어려운 이웃을 위한 라면 50박스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협화비료원예정보사는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매년 후원물품을 기탁해 지역사랑 나눔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번에 전달된 라면은 홀몸어르신, 장애인 등 지역 내 취약계층 50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국성 대표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경우 적극 발 벗고 나서겠다”며 지역사랑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표시했다.
 
임양희 남하면장은 “추운 겨울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시기에 취약계층을 위해 아낌없이 관심과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기부해주신 물품은 따스한 마음과 정성을 고스란히 담아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