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김안과의원, 취약계층 지원 기부금 1000만 원 전달어려운 이웃과 희망 나누는 디딤돌 될 것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는 18일 마산 김안과의원으로부터 취약계층 지원 기부금 1000만 원을 전달받았다.

김안과의원은 지난해 개원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 원을 경남적십자사에 기부했으며, 경남적십자사는 이 성금을 코로나19 자가격리자를 위한 비상식량 세트를 제작해 지역사회에 지원했다.

이날 전달받은 기부금은 도내 취약계층·위기가정 긴급 지원 등 다양한 인도주의 활동을 전개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김안과의원은 지난 1991년 개원 이래 고령층을 위한 무료 진료·건강강좌, 시각장애인 지원 사업, 소방관 라식 수술 등 31년간 활발한 의료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어 지역사회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