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 실적 인근 군에 비해 ‘월등’코로나19 발생 이후 연중무휴로 선별진료소 운영으로 8만9040건 검사

거창군은 지난 2020년 코로나19 발생 한 뒤 1월부터 시행된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 건수가 이달 17일 기준 8만9040건으로, 그 간 인근 군에 비해 많은 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인근 군 단위 지자체인 함양 5만390건, 합천 2만7353건, 산청 3만3502건과 비교했을 때 2개 군의 검사 건수를 합친 것보다 많은 검사를 실시한 것이다.

거창군 보건소는 지난 2020년 1월 최초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설치한 이래 하루도 빠짐없이 연중무휴로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선별진료소를 운영해 왔다.

또한, 확진자 발생 시 오후 6시 이후에도 선별진료소 연장운영을 했으며, 필요시에는 임시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해 관련 접촉자에 대한 전수 검사를 실시하기도 했다.

구인모 군수는 “거창군 코로나19 검사 건수가 인근 군들에 비해 월등히 많은 것은 코로나19에 대한 군민들의 관심 정도를 보여줌과 동시에 코로나19 선별검사소 근무자들의 노고를 여실히 보여주는 사례이다”며 “주말이나 휴일없이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에 힘써주는 직원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보건소 코로나19 상황실로 문의하면 된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