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시 올해 해양수산분야 953억 투자

통영시는 해양수산업의 지속 가능성 회복과 급변하는 해양수산업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올해 해양수산분야에 총 952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해양수산업 경제 활성화를 견인하고자 해양수산 분야의 시설 현대화·재난안전과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한 사업 예산을 강화했고, 미래 신성장 동력의 발굴과 어업인과 종사자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예산을 확대 편성했다.

세부적으로는 수산과 소관 어업인·수산경영인 육성, 청년 어촌 정착 지원, 연근해어업구조조정·어업자원 보호, 수산물 유통·구조 개선, 수산물 소비 활성화 지원, 수산식품거점센터 운영 관리 등 142억 원을 투자한다.

이어 어업진흥과 소관 자율 관리어업 육성사업, 양식장비 자동화 시설 지원, 가두리 시설 현대화 사업, 친환경 부표 공급, 굴 껍데기 처리 지원, 굴 껍데기 자원화 시설 구축 사업, 수산 종자 방류사업, FDA 지정해역 위생관리, 적조 등 자연재해예방대책 추진 등에 324억 원이다.

또한 해양개발과 소관 해양보호구역 관리, 어업 폐기물 처리, 해양 쓰레기 정화사업, 해양 쓰레기 수거 운반선 운영,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어촌 뉴딜 300사업 추진, 해상 교통·시설물 관리, 어촌정주어항 시설 확충 등에 486억 원을 각각 투자한다.

통영시는 해양수산 분야의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는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예산의 적기 집행을 위해 세부 추진계획 조기 수립 등 사전 준비에 만전을 기해 해양수산업 발전과 어촌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이상규 기자  lsg@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