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군도6호선 최단 연결 도로 개설주평~남진 간 도로 240m 구간 폭 8m 확장…내년 9월 준공
개천·구만 방면 구간 도로 3㎞ 단축 효과…물류비용 절감 기여

고성군은 사업비 6억1300만 원을 들여 주평(구만면)~남진(회화면) 간 군도6호선 240m 구간 도로를 폭 8m로 확장한다고 밝혔다.

국도14호선 분기 회화면에서 구만면을 잇는 군도6호선 미 연결 구간 도로가 개설돼 주민 숙원이 해소될 전망이다.

해당 군도6호선 도로는 국도14호선에서 회화·구만·개천면을 연결하는 도로로 나머지 구간은 확·포장이 완료됐지만 주평과 남진 구간만 남아 대형차량 통행이 불가능해 이용에 많은 불편을 초래해 왔다.

이에 군은 총사업비 20억 원을 들여 770m 구간을 폭 8m로 확장할 계획으로 지난 2018년 530m 구간을 착공해 2020년 9월 준공했으며, 나머지 240m 구간도 보상과 행정절차를 거쳐 이달 착공한다.

군은 내년 9월 잔여분 도로를 준공해 공사가 완료되면 안전한 도로 환경 조성은 물론 창원에서 개천·구만 방면의 거리가 3㎞나 단축돼 물류비용 절감과 지역민들의 숙원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인구가 비교적 적은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상대적으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면 지역 도로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규 기자  lsg@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