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마산로봇랜드 ‘로봇 놀이터’ 운영

14·15일 로봇연구센터 내 5개사 제작한 서비스 로봇 선보여
댄스·치킨 로봇, 드론 스포츠, 자율 미니 보트 등 체험 기회 제공
로봇 바리스타가 만들어 주는 커피 마시면서 로봇 가면 만들어

 

마산로봇랜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로봇랜드 테마파크를 찾는 입장객에게 다양한 로봇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로봇 놀이터’를 운영한다.
 
‘로봇 놀이터’는 오는 14·15일 로봇랜드 소공연장에서 운영되며, 로봇랜드 내 로봇연구센터에 입주한 5개 기업이 제작한 로봇을 소개하면서 서비스 로봇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행사다. 

로봇체험 프로그램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며, 댄스로봇 공연은 운영 기간 중 하루에 5회인 오전 11시, 오후 1시·2시 30분·4시·5시 30분에 진행된다.
 
전시공연·교육용 로봇을 제조하는 ㈜미니로봇은 17개의 관절과 기울기 센서를 탑재한 휴머노이드 미니 댄스 로봇으로 신나는 K-POP에 맞춰 멋진 댄스 퍼포먼스를 선보여 관람객에게 재미있는 볼거리를 제공한다.

외식 서비스용 협동 로봇 시스템을 개발하는 ㈜엣눅하다에서는 치킨 튀기는 로봇 ‘디떽’이 탑재된 푸드트럭을 운영하며, 정확한 시간과 동작으로 로봇 팔이 사람처럼 움직이면서 치킨을 튀겨 기름을 털어내는 기술이 탑재된 로봇이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먹거리를 판매한다.

방제용 드론 제작·수직 이·착륙 무인 항공기를 개발하는 드론 전문 기업 코리아드론㈜은 드론을 직접 조종해 장애물을 피하면서 즐기는 이색 스포츠 체험을 제공해 드론에 관심 있는 관람객의 시선을 끈다. 
 
산업용 협동 로봇과 자동화시스템을 제조하는 에이티에이에서는 손소독 로봇을 선보이며, 관람객이 로봇 앞에 손을 내밀고 있으면 동작센서를 통해 움직임을 감지해 손소독제를 뿌려줘 관람객의 개인위생 방역에 도움을 주고 있다.

지능형 로봇 교육을 제공하는 (사)한국융합기술진흥원에서는 자율 미니 보트를 물에 띄워 직접 조종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물 위에서 작동되는 로봇을 체험할 수 있어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외에도 주문 후 40초 내 커피를 만들어주는 로봇 바리스타의 커피를 맛볼 수 있는 로봇 카페가 운영되고 있으며, 저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로봇 가면 만들기 프로그램도 운영돼 부모와 자녀 모두가 즐길 수 있다.

한편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와 행사 운영·셔틀버스 이용 등 관련 문의는 마산로봇랜드 홈페이지·전화로 하면 되고, 마산로봇랜드 로봇연구센터에서는 서비스 로봇 기업 24개가 입주해 기업 활동을 하고 있다.

박우형 기자  pw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