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합천군 햇양파 베트남 수출

합천군과 합천유통은 합천유통에서 올해 조생종 햇양파 베트남 수출 선적식을 가져 본격적인 올해 양파 수출의 첫 단추를 뀄다고 밝혔다.

이날 수출 선적식에는 이선기 군수 권한대행을 비롯해 신재순 농업기술센터 소장, 김순정 농업유통과장, 이재숙 농업지도과장, 장문철 합천유통㈜ 대표이사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수출하는 첫 선적 물량은 13만5000달러, 환화 1억7250만 원, t 당 450달러 총 계약 300t 중 48t(1200망/20kg)으로 향후 발생할 추가 계약까지 포함하면 올해 햇양파 베트남 수출 물량은 약 3000t 정도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합천 햇양파를 수입하는 베트남 현지 무역업체 안알리 프레쉬푸드는 신규 거래 업체로 베트남 최대 과실·채소류 도매시장인 ‘투득 도매시장’에서 영업을 하는 무역업체다.

기존에 베트남 주거래 현지 업체인 동리엔도 이번 선적 이후 합천군 햇양파를 수입할 예정으로 거래 물량은 이번 선적 물량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순정 농업유통과장은 “양파를 비롯해 다양한 합천군의 농산물 수출 확대를 통해 코로나19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소득안정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