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경남도교육청 ‘아이좋아 안심유치원’ 지정원당 최대 500만 원 지원…시설 개선·맞춤형 자문단 운영

경남도교육청이 유치원의 안전한 교육 환경을 조성하고자 ‘아이좋아 안심유치원’(이하 안심유치원)을 지정해 운영한다.

안심유치원의 목표는 유치원생의 건강·안전 관리로 학부모가 안심하면서 아이를 보낼 수 있는 교육 환경을 조성하는 것으로 올해는 202개 공·사립유치원을 안심유치원으로 지정해 원당 300~500만 원을 지원한다.

안심유치원은 지난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공개 모집을 거쳐 31개 유치원에서 운영했으며, 올해부터는 오는 2024년까지 나머지 도내 모든 유치원을 대상으로 안심유치원을 운영한다.
 
시설, 건강, 급식, 안전 교육 분야별로 안전한 교육 환경을 만들어 유치원 자체 점검을 통해 자율적으로 필요한 안전 요소를 강화하며, 경남도교육청은 권역별 전문가 지원단 51명을 지원한다.

또한 유아교육의 안심 환경 조성을 위해 실내 환경 위험 요소 제거, 재난 대비 물품과 교구 확충, 성교육 내실화를 위한 화장실 환경 개선, 체험 중심의 안전 교육 강화, 안전한 급·간식 운영을 위한 시설 개선, 통학 차량 안전 관리 강화, 아동학대 예방 교육 등을 진행한다.
 
덧붙여 관련 기관인 경남·창원소방본부와 연계한 안전 교육 자문단을 운영해 안전 교육과 재난 대피 훈련을 진행해 안전 역량을 높이며, 경남도교육청은 내실 있는 안심유치원 운영을 위해 오는 25일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역량 강화 연수를 권역별로 한다.

이미숙 유아특수교육과장은 “아이좋아 안심유치원을 운영해 교육 공동체가 함께 안전한 교육 환경 속에서 유아의 성장과 발달을 지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