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사랑의 리어카 전달경남도자원봉사센터·한화에어로스페이스 연계 사회 공헌활동

거창군자원봉사센터는 경남도자원봉사센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경남여성리더봉사단, 거창군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폐지를 주워 생계를 어렵게 꾸리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리어카’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서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기술봉사팀을 주축으로 임·직원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만든 ‘사랑의 리어카’ 5대와 함께 안전조끼, 자물쇠, 생필품 꾸러미를 읍·면을 통해 추천된 어르신 다섯 분을 대표해 거창읍에 있는 어르신에게 전달했다.

‘사랑의 리어카’는 지난 2014년 경남도자원봉사센터의 제안으로 진행돼 온 사업이며, 기존보다 경량화된 무게와 태양광으로 충전되는 안전 경광등, 형광 페인트 도색, 브레이크 등 어르신들의 안전을 고려한 설계로 특별 제작됐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일록 용접명장은 “내가 가진 작은 재능으로 이웃이 따뜻하게 행복해질 수 있다면 그것이 곧 나눔이자 배려라고 생각한다”며 “사랑의 리어카로 어르신들이 골목 구석구석을 안전하게 누비는 모습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해문 사무처장은 “거창군에서 활동하는 경남여성리더봉사단원들을 통해 어르신들이 사랑의 리어카를 잘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도와 사용상의 어려움이 없는지 꼼꼼하게 살피겠다”고 전했다.

신현숙 센터장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임·직원들의 재능기부와 함께 경남도자원봉사센터의 적극적인 지원에 감사하다”며 “많은 분들의 정성과 사랑으로 마련된 사랑의 리어카를 어르신들이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도록 군 센터에서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김일록 명장을 주축으로 임·직원 참여 기술봉사팀이 구성돼 사랑의 리어카 제작·지원에 힘쓰고 있으며, CCTV 지원 사업, 지역상생·친환경 활동 등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