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해시장직 인수위원회, 현장 소통분과별 주요 사업 현장 방문…시민 애로 청취

‘꿈이 이뤄지는 따뜻한 행복도시 김해’를 슬로건으로 내건 홍태용 김해시장직 인수위원회가 본격적으로 현장 소통에 나서고 있다.

업무보고를 마무리한 인수위원회는 분과별로 주요 시설과 사업 현장을 찾아 공약사항을 점검하면서 주민 등 관계자 면담을 통해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고 있다.

현장에 함께한 김재원 위원장은 “이번 현장 방문은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들은 후 내달 1일 출범하는 민선8기 시정에 잘 반영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먼저 도시건설분과에서는 안동도시개발사업과 전국체육대회가 치러질 김해종합운동장 건립현장을 방문해 현황을 보고받고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이어 행정복지분과에서는 서부권 대표 복지시설로 자리 잡고 있는 장유노인종합복지관과 서부장애인복지센터를 방문해 이용객과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으며, 주촌 추모의공원 자연장지 조성 사업 현장에서는 추모의공원 시설로 불편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의 건의사항을 들으면서 대책을 논의했다.

또한 산업경제분과에서 김해자원순환시설(장유소각장)을 방문한데 이어 진영 폐기물 매립장을 찾아 생활폐기물 적재 현황을 확인했다.

시에서 매일 발생하는 200t 생활폐기물 중 140t은 김해자원순환시설에서 소각처리하며, 남은 60t은 매립시설에 반입해 임시 적치하고 있는 실정으로 현재까지 소각하지 못해 매립시설에 적치한 생활폐기물은 총 3만5000t이다.

또한 문화교육분과에서는 경남도교육청 관계자와 함께 김해 유일의 장애인 학교인 김해 은혜학교를 찾았으며, 지난 2002년 개교해 290여 명의 학생이 재학 중인 은혜학교는 현재 과밀 상태로 제2의 장애인 학교 건립이 요구되고 있다.

홍태용 당선인은 “이번 현장 방문을 통해 확인한 내용과 시민들의 목소리를 하나하나 시정에 잘 담아서 행복도시 김해를 실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해시장직 인수위원회는 그동안의 활동 내용을 정리한 백서 제작에 들어갔으며, 오는 28일 해단식을 끝으로 모든 활동을 마무리하게 된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