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우포늪생태체험장 멸종위기 ‘가시연꽃’ 활짝

창녕 우포늪 생태체험장에 자색 자태를 뽐내는 가시연꽃이 군락을 이루며 올해도 활짝 피었다.

 

가시연꽃은 환경부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으로 7월 말부터 9월까지 우포늪 생태체험장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으며, 잎이 큰 것은 지름이 2m까지 넓게 자란다. 그 잎을 뚫고 자색의 가시연꽃이 피어 올라오는 자태는 신비로울 정도다.

 

우포늪 생태체험장은 미꾸라지 잡기, 쪽배타기 체험, 수서곤충잡기 등 자연과 더불어 학습할 수 있는 체험활동과 수생식물단지에 군락을 이룬 가시연꽃을 아주 가까운 거리에서 직접 관찰하거나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다.

 

김양득 이사장은 “우포늪 생태체험장은 산토끼노래동산과 함께 올 여름 창녕군이 추천한 친환경 가족 관광지로서 자연을 즐기고 재충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사진 제공=창녕군시설관리공단) 

최미숙 기자  c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