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기획
LH종합 민원실 '원스톱 서비스'제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1일 고객중심경영 실천을 위한 'LH종합민원실'을 개설·운영한다고 밝혔다.

 본사 정자사옥 1층에 문을 여는 'LH종합민원실'은 기존의 단순 민원업무 처리에서 벗어나 사업계획, 보상, 공급, 임대, 하자보수 등 5개 전문 분야로 나눠 분야별 전문 상담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업무 경험이 풍부한 23명의 전문상담역을 전진 배치해 친절하고 명쾌한 고객별 맞춤형 '원스톱 서비스'(One-Stop Service)가 제공될 수 있도록 했다.

 LH는 이번 종합민원실 개소로 과거 고객이 분야별로 담당자를 찾아 다녀야 하는 불편을 해소하는 한편, 선진화된 민원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지송 사장은 지난 7월 조회사에서 최근 LH의 사업과 관련한 집단 민원 및 소송에 대해 "고객중심경영은 이러한 일들이 발생하면 고객입장에서 명쾌한 해소방안을 강구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는 지구지정단계부터 주민 입주완료시까지 고객들의 불편이 없도록 면밀하게 검토하고 분석해 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당부한 바 있다.

 이에 따라 LH는 전 사업지구를 대상으로 사업추진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민원사항들을 일괄적으로 'LH종합민원실'에서 검토·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LH는 'LH고객헌장'의 5일 이내 민원처리 기한 준수 규정의 독려를 통한 고객 불편을 해소하고자 '365일 민원무지연 기록 달성 운동'을 시행하고 있으며 현재 120일 무지연을 기록하고 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