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기획
갤럭시탬 10.1, 캠퍼스 공략

삼성전자가 갤럭시탭 10.1로 스마트 캠퍼스 구축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올 가을부터 미국 서던미시시피 대학(The University of Southern Mississippi)에 '갤럭시탭 10.1' 1000대를 공급한다고 2일 밝혔다.

 서던미시시피 대학에 공급하는 갤럭시탭 10.1은 '블랙보드 모바일 런 플랫폼 (Blackboard Mobile Learn Platform)'을 비롯해 캠퍼스 생활과 관련된 애플리케이션을 탑재, 미국 통신사업자 스프린트를 통해 제공된다.

 '블랙보드 모바일 런 플랫폼'은 주요 대학들이 사용하는 인터넷 기반 프로그램을 모바일에 최적화해 교수와 학생간 쌍방향 수업을 가능하게 해주는 솔루션으로, 강의·시험·과제 등 학사관리가 '블랙보드'를 통해 이뤄진다.

 이번 갤럭시탭 10.1 공급을 통해 학생과 교수들은 태블릿으로 오디오·비디오·e북 등 강의 관련 자료를 쉽게 접할 수 있어, 강의에 다양한 자료를 활용하는 동시에 종이 사용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서던미시시피 대학에 학사관리·전자교과서·단말기 원격관리 등 다양한 솔루션을 탑재한 제품을 공급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미국통신법인(STA) 손대일 법인장은 "삼성의 모바일 기술력과 컨텐츠에 대한 고등교육기관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향후 교육뿐 아니라 헬스케어 등 다양한 엔터프라이즈 솔루션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올 가을부터 미국 아이다호 과학기술학교(Idaho Science and Technology Charter School)에 갤럭시탭 450대를 공급해 교과서를 대체하는 시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향후 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