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
KT-대원미디어, '올레만화' 사업 공동 추진

KT가 대원미디어와 함께 디지털 만화 활성화에 나선다.
 
 KT는 10일 서울 서초 올레캠퍼스에서 송영희 KT 콘텐츠&미디어사업본부장 전무와 안현동 대원미디어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올레만화' 사업 공동추진과 사업협력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측은 올레만화 통합 플랫폼을 구축하고, 만화 애호가들이 선호하는 국내외 우수 콘텐츠를 제공한다. 또 고객편의를 위해 다양한 스크린에 적합한 만화서비스 UI(사용자환경) 개발 등에 협력한다.
 
 올레만화는 만화 콘텐츠를 집대성하는 통합 플랫폼으로 스마트폰, 태블릿PC에서 만화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애플리케이션(앱) 형태로 준비 중이다. 대원미디어는 KT가 추진하는 올레만화 플랫폼에 인기 만화콘텐츠 수급을 담당하게 된다.
 
 올레만화는 다음 달 안드로이드용 앱을 먼저 출시하며 애플 앱스토어, 웹, TV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송영희 전무는 "이번 협력은 우수한 만화 콘텐츠 발굴 및 만화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국내 만화 산업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와 만화 사업의 스마트화를 위해 양사가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