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
통신사 관계없이 와이파이 서비스
U플러스 존 정액요금제 출시

LG유플러스(LG U+)는 가입 통신사에 상관없이 와이파이(WiF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U+존 정액요금제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요금제는 기존 LG유플러스 스마트폰 및 초고속인터넷 고객을 대상으로 무료로 제공되던 서비스를 타사 스마트폰 고객과 3G통신을 지원하지 않은 태블릿PC나 플레이어 등의 와이파이 단말기로 확대한 것이다.

 안드로이드 및 애플 운영체제(OS) 등을 지원하는 스마트폰과 태블릿PC(패드) 등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이용요금은 월 8000원으로 동일한 ID로 최대 3대까지 단말을 추가해 이용할 수 있다. 단말기 추가 등록에는 대당 월 4000원을 내야 한다.

 이 요금제로 이용할 수 있는 U+존은 현재 총 78만여 곳이다. LG유플러스는 이를 연말까지 100만개, 내년까지 160만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갑수 U+존 사업팀장은 "이번 서비스 확대로 탈통신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환경이 조성됐다"며 "다양한 와이파이 응용 서비스와 콘텐츠 서비스와의 연계도 함께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비스 가입신청 및 이용 장소 조회는 U+존 홈페이지(zone.uplus.co.kr)에서 하면 된다. 오는 12월까지 이용요금의 50%를 할인해 준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