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中企 육성자금 5600억 지원도, 작년보다 100억증가 경영안정자금 등 확대

 경남도가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올해 중소기업육성자금으로 전년도 보다 100억원이 늘어난 5,600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이는 원자재 구입 및 인건비 지급 자금 등 경영안정자금 3,000억원, 미래성장 동력 확충 기반을 위한 시설설비자금 2,000억원, 소상공인 창업 및 경영안정자금 300억원, 영세 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자금 100억원과 상생협력 자금 200억원 등 총 5,600억원이다. 특히, 사회적 약자의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기 위해 사회적 기업도 경영 및 시설설비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원 대상을 확대하고, 영세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 및 생계형 창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전년 보다 100억원이 증액된 총 300억원을 저금리로 융자 지원한다.

 경영안정자금은 상·하반기로 나누어 각각 1,500억원씩 도내에 주된 사무소와 사업장을 둔 업체로서 제조업 전업률이 30%이상인 중소제조업체 및 관광숙박업, 여객운송업, 컴퓨터소프트웨어 개발업체, 사회적기업 등을 대상으로 지원되고, 융자조건은 업체당 5억원까지로 2년 거치 1년 균분 상환이며 경남도에서는 거치 및 상환기간 중 2~3%의 이자차액을 보전해 주게 된다.

 시설설비자금은 공장신축, 증개축에 소요되는 자금 및 공장 또는 사업장 임차보증금으로 업체당 10억원까지로 2년 거치 3년 균분상환 조건이며, 거치 및 상환기간 동안 2.5~3.5%의 이자차액을 보전받게 된다.
청년실업 해소 등 일자리 창출을 위해 경남도에서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으로 인증받은 업체는 경영 및 시설설비자금 신청 시 지원하는 이자를 일반 기업보다 1% 더 우대하여 지원하고, 신재생 에너지 기업, 여성·장애인 기업 등 총 10종의 우대기업에 대한 이자를 0.5%정도 우대하여 지원하게 된다.

 경남도의 중소기업 지원자금은 1월 2일부터 12월까지 자금이 소진될 때까지 지원되고, 자금지원을 신청코자 하는 기업은 경남도와 협약을 맺은 경남은행, 농협 등 기업에서 거래하는 시중 14개 금융기관을 통해 중소기업육성자금 통합관리 관리시스템(http://money.gndo.kr)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남도청 홈페이지(http://www.gsnd.net)를 참조하면 된다.

 경남도 김경일 경제기업정책과장은 “올해 중소기업 경영환경은 전기요금 등 공공요금 인상 요인과 경기회복세 둔화로 투자가 위축될 것으로 판단됨에 따라 중소기업의 활력회복에 경남도의 자금지원 시책이 뒷받침이 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웅근 기자  wgo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웅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