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세무상식
'연말정산' 끝?... NO! 추가 환급 OK!지난 13일 부터 최장 5년간 언제든 신청가능

 

   

올 연말정산 시기에 소득공제 신청을 놓쳤다면 지난 13일부터 개인적으로 관할 세무서에 환급신청 할 수 있다.

여기에 더해 지난 5년간 놓친 소득공제까지 모두 환급이 가능해 직장인들이라면 이번 기회를 통해 환급이 가능한지 꼼꼼히 살펴볼 필요가 있다.

납세자연맹은 지난13일 2011년 연말정산 때 놓친 소득공제가 있는 근로자들은 원천징수의무자 지급명세서 제출기한(3월12일) 이후인 이날부터 본인 주소지 관할 세무서에 개인적으로 환급신청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과오납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는 권리인 경정청구 기간 3년과 고충민원신청기간 2년을 합해 5년 이내인 2017년 5월까지 연중 언제든 환급신청이 가능하다는 것.

특히 근로소득자 개인이 경정청구서 등 세무서식을 작성하기가 쉽지 않고 세무서 방문을 부담스러워하는 점을 감안, 납세자연맹은 추가환급에 따르는 모든 절차를 지원하는 환급도우미서비스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납세자연맹은 "지난 9년 동안 3만617명의 근로소득자들이 이 서비스를 이용해 260억여 원을 추가 환급받았다"며 "환급 신청한 근로자 1인당 85만원을 추가로 돌려받은 셈"이라고 설명했다.

납세자연맹 관계자는 "근로소득자 본인이 놓친 소득공제를 직접 세무서에 신청해야 하는 것은 환급세금을 개인통장으로 환급받기 때문"이라며 "회사로 통보되지 않아 안심하고 환급신청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또 "근로자나 연말정산 담당직원의 착오로 놓치는 소득공제들이 의외로 많은 만큼 회사로부터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을 받으면 잘못된 부분이 없는지 꼼꼼히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일환 선임기자  ki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일환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