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 일하기를 희망하는 노인에게 맞춤형일자리 제공

거제시는 일하기를 희망하는 노인에게 능력과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1843명에게 제공한다. 이는 노인인구의 10%에 해당되며, 2013년에 비해 1.5%(323명) 증가됐다.

시는 올해 총 38억여 원을 투입해 1월부터 12월까지 11개 수행기관(거제시 사회복지과, 거제노인복지센터, 선인노인복지센터, 대한노인회 거제시지회, 옥포종합사회복지관,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 거제시여성인력개발센터, 거제YWCA, 함께하는마음재단, 행복노인복지센터, 한우리노인복지센터)에서 42개 사업단으로 운영된다.

일자리는 초등학교급식보조, 학생들의 등하굣길지도, 환경정화활동 등의 공익형 사업을 비롯해 시니어강사 등의 교육형사업, 지역아동센터 연계등의 복지형사업, 실버카페, 수제비누만들기와 같은 시장형사업까지 다양하며, 올해는 어르신이 독거노인·거동불편 어르신을 1:1로 돌보는 노노케어사업이 연중일자리사업으로 확대됐다.

근무시간은 월36시간 이내로 사업별로 상이하며, 급여는 월 20만원이다. 참여자 모집은 1월에 접수를 시작했고, 사업 단별로 2월까지 모집한다.

거제시는 어르신 일자리공급 확대를 위해 2011년 노인인구의 5.5%를 시작으로 매년 1.5%씩 확대해 2014년에는 노인 인구의 10%까지 확대해 왔으며, 고령화사회를 맞이해 어르신들의 취업욕구를 수렴해 좀 더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