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문학이 들려주는 삶의 비밀내달 1일 거제문화예술회관, ‘거제신춘문학특강’열려

춘곤증이 밀려오는 새 봄, 소설가와 수필가가 들려주는 문학 속 삶의 비결로 정신을 깨운다.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은 내달 1일 오후 4시 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신춘문학특강’을 개최한다.

경남지역을 대표하는 소설가 표성흠 선생과 저명한 수필가 정목일 선생이 강연을 통해서 거제 시민들에게 문학을 통해서 삶을 보다 풍요롭게 하는 지혜를 선사한다.

이번에 ‘우리는 어디서 와서 무엇을 하고 어디로 가는가?’라는 주제로 강연하는 표성흠 소설가는 작년인 2013년에 제52회 경상남도 문화상을 수상했으며, 경남소설가협회장, 창신대 문학창작과 교수를 역임한 바 있으며 시집과 소설 등 120여권을 출간한 바 있다.

경남문학관장 및 이사장, 창신대 문예창작과 교수를 역임한 정목일 수필가는 현재 한국수필가협회 이사장을 맡아 활발한 창작활동을 하고 있으며, 이번 특강에서는 ‘글쓰기의 관점과 탐구’라는 주제로 문학창작을 통해서 인생의 의미를 발견하는 방법에 대해서 강의한다.

한편, 거제시문화예술재단 주최, 거제문인협회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거제신춘문학특강’은 거제수필문학회, 거제시문학회, 거제문예교실이 후원하며,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