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실전적 훈련… 막강 향토방위로 도발 원천봉쇄”거제대대, 5일간 FE연습·전제대 향방작계훈련 실시

   
 
거제대대는 지난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우리 지역 내에서 대항군을 운영하며 FE연습 및 전제대 향방작계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민·관·군·경이 참여하는 FE연습과 함께 전제대 향방작계훈련을 실시했으며, 책임지역 내 2500여 명의 예비군이 동원돼 전·평시 적 침투 및 도발에 대비한 즉각적인 예비군 동원 태세와 향토방위 작전수행능력을 극대화했다.

   
 
기간 중 부대는 적의 도발 및 테러에 대비한 시청·경찰·소방 등의 유관기관과 연계한 훈련을 실시함으로써 군사 및 국가중요시설 방호태세를 완비한 통합방위태세를 확립했다. 또한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 대우조선해양 등 지역 내 국가중요시설을 중심으로 전시에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상정해 목진지 점령, 차단선·검문소 운용 등을 통한 유사시 예비군의 임무수행 능력을 100% 발휘될 수 있도록 숙달했다.

대대는 훈련이 진행되는 동안 작전보안과 훈련 기강을 유지하고 훈련 현장 통제 및 평가단을 편성해 운용하는 등 실전적인 훈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한편, 이번 훈련을 지휘한 거제대대장은 “최근 북한의 대남도발 위협이 커지면서 예비군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실전과 같은 향방작계훈련을 통해 ‘내 고장은 내가 지킨다’는 마음가짐으로 적 도발을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