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대우조선해양 한마음결혼식 15쌍 부부,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개인사정으로 결혼식 못 올린 부부 15쌍 백년가약 맺어
결혼식 비용 회사복지 차원에서 전액 지원

   
▲ 대우조선해양 노사는 지난 27일 해피니스홀 실내체육관에서 ‘2014년 한마음 결혼식’을 열고 개인사정으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15쌍의 부부들에게 백년가약을 다짐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대우조선해양과 노동조합이 공동으로 마련한 2014 한마음 결혼식이 지난 27일 오전 11시 이 회사 오션플라자 해피니스홀 실내체육관에서 열렸다.
 
1981년부터 시작한 ‘한마음 결혼식’은 개인 사정 등을 이유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직원들을 위해 복지 차원에서 마련한 것으로 올해가 26번째다. 그동안 ‘한마음 결혼식’을 통해 백년가약을 맺은 부부는 무려 531쌍으로 이 회사의 큰잔치가 되고 있다.
 
이 날 아름다운 15쌍 부부의 성스런 혼례의식을 위해 거제교육지원청 김홍곤 교육장이 주례를 맡았으며 대우조선해양 프로젝트생산1부문장인 이상길 전무와 노동조합 성만호 위원장 등 회사와 노동조합 관계자들과 친지, 동료 하객 1500여명이 참석해 이들의 행복할 앞날을 축복했다.
 
이 회사는 이들의 새로운 출발을 위해 청첩장과 결혼반지, 하객 식사비, 특급호텔 신혼여행 숙박권 그리고 기념사진과 DVD앨범 등 결혼식에 필요한 대부분의 경비를 지원했다.
 
하객들 앞에 선 15쌍의 부부들은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고 화목한 가정을 이루겠다고 서약했고, 하객들은 새로운 마음으로 출발하는 부부를 향해 축복을 아끼지 않았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